김현식-비처럼음악처럼

정동하 claims this song to be among his favorite songs in his recent interview with Arirang TV. Today Boohwal is having a live performance in Masan, Kyeongsang Province, South Korea. Too bad it’s more than 4 hours bus ride from Seoul thus I can’t be there… coz today happens to be his birthday.. ^^

Thus all I can do is send him this song and wish him a happy birthday celebrated with hundreds of fans 🙂

동하오빠, 생일 축하해요~^^ 부활과 오래오래 활동하시고 더 멋진 뮤지션이 되세요~^-^

아리랑에 나왔을 때 김현식 씨의 비처럼음악처럼 즐겨부르다고 하길래 이렇게 올렸어요.. 슬픈노래지만, 즐겨 들으세요~^^

This was the title song of singer 김현식 (Kim Hyun-Sik)’s 3rd album released in 1986. He debut in 1980 as a member of the band “봄여름가을겨울” (Spring Summer Autumn Winter), and passed away in 1990.

비가 내리고 음악이 흐르면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난 당신을 생각해요
당신이 떠나시던 그 밤에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이렇게 비가 왔어요
비가 내리고 음악이 흐르면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난 당신을 생각해요
당신이 떠나시던 그 밤에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이렇게 비가 왔어요


난 오늘도 이 비를 맞으며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하루를 그냥 보내요
오 아름다운 음악같은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우리의 사랑의 이야기들은
흐르는 비처럼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너무 아프기 때문이죠 오


난 오늘도 이 비를 맞으며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하루를 그냥 보내요
오 아름다운 음악같은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우리의 사랑의 이야기들은
흐르는 비처럼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너무 아프기 때문이죠


오 그렇게 아픈 비가 왔어요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오~ 오 오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